EP.03

내 생애
첫 화분

오랫동안

건강한 식물 생활을

이어갈 수 있도록

다양한 남의 취향을 보고 내 취향으로 가득한
나만의 라이프스타일을 찾아보세요!

내 식물 이상형 찾기

내 생애 첫
반려 식
물을 만나요

처음 화분을 장만하기 위해 꽃집에 갔던 날을 기억해 보세요.
고민 끝에 결국 키우기 쉬운 스투키나 선인장을 안고 집으로 돌아오진 않았는지.
나의 생활 패턴부터 잎사귀 취향, 나뭇가지 색깔 등 하나하나 따져보고 식물을 고르면
더 오랫동안 건강한 식물 생활을 이어갈 수 있어요. 어떤 잎사귀가 가장 마음에 드시나요!
동그랗고 귀엽게 생긴 잎, 넓적하게 큰 잎, 아래로 자라는 잎, 뾰족뾰족 자라는 잎,
취향에 따라 내 식물 이상형을 찾아보세요.

나의 첫 반려 식물을 맞이할 준비

아무 날 꽃 선물하기

언제나 기분 좋은
꽃다발을 선물해요

 길거리 가득 꽃이 피어나는 봄이 유독 반가운 요즘,
웅크리고 있던 몸과 마음 그리고 표정까지 조금 더 밝아진 것 같습니다.
꽃은 사람과도 많이 닮았습니다.식물이 무언가 스스로 부족하고 힘들 때 번식의 욕구를 느껴
비로소 꽃을 피운다고 해요. 사람도 바닥을 치고 힘이 들 때 곧 꽃을 피울 거라고 말하는 것처럼 말이죠.
꽃은 가장 빠른 시간에 누군가를 행복하게 만들 수 있는 선물입니다.
아무 날도 아닌 오늘, 꽃을 선물해 보세요.

기분 좋은 취미 생활, 꽃

EP.03

꽃과 식물을
그림으로 그려요

식물과 친해지는 방법 중 하나로 식물을 직접 그리는 것을 추천해요.
어릴 때 식목일이나 봄 소풍을 가면 크레파스로 꽃과 나무를 그렸던 것처럼
나의 반려 식물을 가만히 들여다보고 이곳저곳을 살펴보면서 최대한 비슷하게 그려보세요.
그냥 봤을 때는 눈에 띄는 변화나 움직임이 없지만, 가만히 오래 지켜보면 알 수 있어요.
식물들의 시간 흐름에 따라 부단히 자라고 지고 있음을. 나의 첫 반려 식물을 직접 그려 간직해 보세요.

식물과 가까워지는 시간, 드로잉
‘식물 클래스’를 듣는 분들이
좋아하는 클래스를 추천해요
🪴식물 생활을 하면서 듣기 좋은 클래스
공유하기

해당 공유 블록에 관한 내용을 입력해주세요
최대 두 줄까지 입력 가능합니다

원하는 취향을 찾으셨나요?

꽃은 사람과도 많이 닮았습니다.
식물이 무언가 스스로 부족하고 힘들 때 비로소 꽃을 피운다고 해요. 

만약 바닥을 치고 힘이 든다면 식물 클래스를 만나보세요.